군산에 가면~ 국내공정여행 여행후기

군산에 가면 근대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건물들과 일제 강점기의 모습들을 쉽게 찾아 볼 수 있다.

그 첫번째 발걸음으로 군산 근대역사박물관인데,  조그만 어촌 마을이었던 군산이 큰 항구로 발전하게된 이야기와 일제의 아픈 역사들이

누구나 쉽게 이해 할 수 있게 전시되어 있다.

3층 전시실에는 옛 추억을 물씬 풍기는 거리의 풍경을 재현해 놓아 어른들과 아이들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에 좋은 공간이다.

 

gunsan4

gunsan3

gunsan2

gunsan1

 

 

군산의 명소로 떠오른 경암동 철길마을.

지금은 달리지 않는 기차를 떠올리며 철길 위에서 어린 시절을 떠올려 봅니다.

gunsan15

 

 

처음 만나자 마자 친한 언니, 동생처럼 다정하게 이야기 나누던 이쁜 은후씨와 탁조~^^

여행 내내 서로를 챙겨주고 함께 하던 모습에 흐뭇했답니다.

gunsan14

gunsan13

gunsan12

 

철길을 사이에 두고 삶을 이어가던 주민들은 거의 떠나버리고…

드문드문 주민들이 살고 있는 흔적이 보일때면 그냥 반가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gunsan11

 

 

주민들이 떠난 자리에는 옛날 먹거리와 추억을 되살리는 교복 등을  대여해 주는 상점들이 들어와 관광객들을 맞이 하고 있습니다.

gunsan10

gunsan9

gunsan8

gunsan7

 

 

여행의 즐거움,  그지역의 맛집을 찾아서~

군산은 해물짬뽕으로 유명한 집들이 여러군데 있더군요.

그 중 한곳인 수송반점에서 푸짐~한 해물짬뽕과 고구마가 들어가 느끼하지 않고 담백한 짜장면을 맛있게 먹었습니다.

보통 중화요리집 주방에는 남자들이 요리를 하는데 이곳은 아주머니들이 요리를 하고 계셨어요~

gunsan19

gunsan6

gunsan16

gunsan5

 

 

군산의 특산품 중 하나인 흰찰쌀보리로 만든 빵은 어떤 맛일까?

‘보리진포’라는 브랜드로 여러 빵집에서 만들어 팔고 있었는데요,  그 중 한곳에 들어가

추자도 트레킹 할때 먹을 빵을 너도 나도 하나가득 사가지고 나왔습니다. ㅋ

gunsan17

gunsan18

 

군산에 가면~
0 votes, 0.00 avg. rating (0% score)

Leave a Reply